‘팀의 가능성과 열정’에 투자하는 프로그램 동창(同創, 함께할 동, 시작할 창) 2기를 모집